이선애의일상이야기

뒤로가기
제목

15.4.3먹이조 미장일

작성자 이선애(ip:)

작성일 2015-04-04 17:07:07

조회 170

평점 0점  

추천 추천하기

내용

아이쿠 허리야.


내허리 누가 잡네...


누가 내  허리를 잡을까요?


다름아닌 요녀석들때문에 어제 제 허리가 작살났어요.


소밥을 비벼주는 기계가 고장이 나서 새로 레일까는 작업을 하고 있어요.


레미콘차에서  일룬차로 받고 이룬차로 받어온것을 레일 안에 부어 미장 하는일...


레일틀이 뜨지않게 곰곰하게 작업을 해야해요.


그래서 단단해지라고 꼼꼼히 다져 작업을 합니다.


허리가 많이 아프네요.팔도 종아리도....


그래도 맛있게 밥을먹고 있을 효덕목장 행복순이 생각에 허리는 아프지만 흐뭇해요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확인 취소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내용

/ byte

평점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